제목 세상이 하이얀 입김으로 물들다
작성자 알아보자
번호 5185287 출처 창작자료 추천 3 반대 0 조회수 119
IP 49.xxx.xxx.xxx 작성시간 2018-01-13 08:01:16
이전
다음
추천
반대
신고
URL 복사
스크랩
추천되었습니다.
스크랩 되었습니다.
← CTRL+C 로 복사하고 CTRL+V 로 붙여넣으세요!
   기기를 감지하여 최적 URL 로 보내줍니다.
ㆍ창작자료 :: 이 게시물이 재미 있으면 기부를 할 수 있습니다. (기부된 개념은 환불되지 않습니다.)
ㆍ펌 허용 (상업적 목적이 아닐경우 외부 사이트에 등록을 허용합니다.)


어찌 내 갈길 막으오니 난 갈길이 멀고

어찌 내 눈에 깨끗하게 닦아낸 햇빛을 주니 내 눈은 뽕을 맞고

공부하러 가야되는데 왜 내 갈길을 왜막냐 시2발 개같은 눈그만좀와라!!!!
  ※ 로그인 없이 추천 가능
추천 반대
신고
추천되었습니다.

▲ 다음글 새벽이 지나고 아침반 줄리앤스팅레이 2018-01-13 [08:03]
▼ 이전글 오늘 토요일이였냐? 편강탕 2018-01-13 [08:00]
답글마당(2) 게시물이 재미 있으면 기부할 수 있습니다. (기부된 개념은 환불되지 않습니다.)
미친똥개시키
아저씨!!헛소리 말고 차나빼요!!!!
00 추천 반대 댓글 삭제 신고 2018-01-13 08:03:36 118.xxx.xxx.xxx
응딩이도마도
눈내린 도서관에 소복이 나도 내려앉는다. 주저앉는다
00 추천 반대 댓글 삭제 신고 2018-01-13 08:14:20 121.xxx.xxx.xxx
상대방에 대한 배려는 네티켓의 기본입니다.게시물에 상관없는 댓글이나 추천유도성 댓글을 달지 마세요.
스포일러성 답글이 신고되거나 발견되면 이유불문 삭제 혹은 정학처리 됩니다. 유의 부탁 드립니다.
답글쓰기
한글 512자
로그인
[총장공지] ① 남에게 한 것은 반드시 나에게 돌아옵니다. 제발 악성답글, 상처주는 답글, 성적인 답글을 달지 말아 주세요.
② 내가 옳다고 하더라도 신고만 하시고 상대방을 비난하는 답글을 달지는 마세요. 이곳은 옳고 그름을 가리는 곳이 아녜요...
③ 분란야기성 글이나 나쁜 글을 보더라도 절대 답글로 반응하지 마시고 신고 버튼으로 조용히 신고만 부탁 드립니다.
④ 지속적으로 분란을 일으키는 회원은 옳고 그름을 막론하고 정학 혹은 차단조치됩니다.
▲ 다음글 새벽이 지나고 아침반 줄리앤스팅레이 2018-01-13 [08:03]
▼ 이전글 오늘 토요일이였냐? 편강탕 2018-01-13 [08:00]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추천
반대
URL 복사
스크랩
맨위로

← CTRL+C 로 복사하고 CTRL+V 로 붙여넣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