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학과
제목 광인 : 최초의 대면
작성자 그냥수필
번호 28080 출처 창작자료 추천 3 반대 0 조회수 272
작성시간 2019-03-09 01:06:34
이전
다음
추천
반대
신고
URL 복사
스크랩
추천되었습니다.
스크랩 되었습니다.
← CTRL+C 로 복사하고 CTRL+V 로 붙여넣으세요!
   기기를 감지하여 최적 URL 로 보내줍니다.
ㆍ창작자료 :: 이 게시물이 재미 있으면 기부를 할 수 있습니다. (기부된 개념은 환불되지 않습니다.)
ㆍ펌 허용 (상업적 목적이 아닐경우 외부 사이트에 등록을 허용합니다.) 개념 기부하기

나는 당신을 너무도 잘압니다

누구길래 나를 그리 잘 압니까?

중요한것은 내가 누구냐가 아닙니다ㅡ 당신이 누구인가죠

말장난은 하고싶지않은데요

내가 말장난하는걸로 보이십니까 허허ㅡ

말장난이 아니면 당신은 미친사람이겠지요

미친사람이요?ㅡ네 그것도 아주 중증환자 같습니다

애석하게도 나는 미친사람이 아닙니다

그러니까 누구시냐 물었습니다

그렇담 그렇게 묻는 당신은 누구십니까?

나 말입니까?ㅡ 그렇소 당신말입니다

나는... 뭐라고 대답을 해야합니까?

그러는 당신의 질문엔 내가 무엇이라 대답해야 했었습니까?

신분, 소속, 이름 같은...ㅡ 그것이 다 무슨 소용입니까 당신이 스스로 누구인지도 모르는데 말입니다

스스로 누구인지도 모르는데 내가 누군지가 더 중요합니까.

기부 추천 반대 신고
추천되었습니다.

▲ 다음글 바둑을 두며 생각하는 인생 반추 2019-03-09 [04:42]
▼ 이전글 그냥, 짝사랑 오늘도웃대하는찐따 2019-03-08 [23:10]
답글마당(0) 게시물이 재미 있으면 기부할 수 있습니다. (기부된 개념은 환불되지 않습니다.)
상대방에 대한 배려는 네티켓의 기본입니다.게시물에 상관없는 댓글이나 추천유도성 댓글을 달지 마세요.
스포일러성 답글이 신고되거나 발견되면 이유불문 삭제 혹은 정학처리 됩니다. 유의 부탁 드립니다.
답글쓰기
한글 512자
로그인
[공지] 남에게 한 것은 반드시 나에게 돌아옵니다. 제발 악성답글, 상처주는 답글, 성적인 답글을 달지 말아 주세요.
▲ 다음글 바둑을 두며 생각하는 인생 반추 2019-03-09 [04:42]
▼ 이전글 그냥, 짝사랑 오늘도웃대하는찐따 2019-03-08 [23:10]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추천
반대
URL 복사
스크랩
맨위로

← CTRL+C 로 복사하고 CTRL+V 로 붙여넣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