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학과
제목 웃긴대학 공포게시판에서 가장 공포스러운 일이 있다면.
작성자 환상괴담
번호 78097 출처 창작자료 추천 163 반대 0 조회수 8,339
IP 110.xxx.xxx.xxx 작성시간 2018-12-02 10:16:00
이전
다음
추천
반대
신고
URL 복사
스크랩
추천되었습니다.
스크랩 되었습니다.
← CTRL+C 로 복사하고 CTRL+V 로 붙여넣으세요!
   기기를 감지하여 최적 URL 로 보내줍니다.
ㆍ창작자료 :: 이 게시물이 재미 있으면 기부를 할 수 있습니다. (기부된 개념은 환불되지 않습니다.)
ㆍ펌 허용 (상업적 목적이 아닐경우 외부 사이트에 등록을 허용합니다.) 개념 기부하기
그것은 바로 그동안 창작학과의 공포게시판 업로더들이 정성스레 써올린 텍스트가 단 하루아침에 증발하는 사태가 아닐까 합니다.

아마추어 습작생에서 어엿한 스토리 작가로의 길을 걸어가고 있는 코요태와방3님이나,

최근 잭더든이란 필명으로 돌아오며 엄청난 내공을 보여주신 초록환타님,

그 구성은 조금 빈틈이 있더라도 탁월한 아이디어로 지금까지도 회자되는 작품을 남긴 k12kb님,

두 말할 것도 없이 레전드 작품덩어리 하드론님,

글쟁이에서 글장인으로 나아가고 계신 히루리카님,

사람에서 사람에게로 직접 들려주는 듯한 '썰'형 이야기의 보따리, 이야기보따리님,

성큰님, 가휘님, 아픈형님, 알먹님, 사틱님, 새섬님, 못된야옹님ㅡ.

한 분 한 분의 이름을 모두 올릴 수 없을만큼 수많은 작가들의 노력이 녹아든 공간입니다.

형체가 없는 랜선 속 세계지만, 정보의 형태로 어딘가에 기록되어 지금까지 전해져 내려오는 웃대 역사의 일부분입니다.


최근 웃긴대학이 병을 앓고 있습니다, 치료는 기대할 수 있겠지만 흉터는 남겠죠.

그런 아픔을 덩달아 겪으며 저는 한 편의 악몽을 꾸었습니다.

그건 위에서 이야기한 우리들의 역사가 하루 아침에 사라져 버리는 내용의 꿈이었습니다.

너무나도 비극적인 결말입니다.

돈도 안 되고, 조회수도 낮고, 마이너에 불과한 공포 이야기ㅡ.

그러나 그렇게만 치부하기엔 너무나 많은 작가가 있었고 독자가 있었고 서로 소통해오며 행복했었습니다.

우리의 지난 날들이 허무하게 사라지지 않도록 독자 여러분, 작가 동료 여러분, 우리의 이야기를 보존합시다.

애정하는 작가의 글이 있다면 저장합시다, 공유합시다.

몇년째 돌아오지 않고 계신 작가분들의 글은 독자인 우리가 지켜냅시다.

웃긴대학의 OOO이라는 사람이 이런 글을 썼다고 기억합시다.


우리 공게가 사라지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한 편의 악몽이,

지금 일어나지 않더라도,

그 언젠가,

일어날 수 있다는 사실을 이번 사태를 겪으며 절실히 체감하고 있습니다.

저 또한 한 명의 독자로서 제 나름대로 동료들의 글을 많이 백업해두려고 합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기부 추천 반대 신고
추천되었습니다.

▲ 다음글 끔찍한 이야기 임현승 2018-12-03 [17:45]
▼ 이전글 만약 우리가 웃대 ai라면? 도르마마무 2018-12-01 [16:01]
답글마당(12) 게시물이 재미 있으면 기부할 수 있습니다. (기부된 개념은 환불되지 않습니다.)
답글
베스트1
봄은냥
다 찾아서 저장해둬야할것같아요. 마냥 웃대가 싫다고 떠날일이 아니었네요. 환상괴담님 글읽고 정신이 퍼뜩듭니다... 인터넷에서 웃대발 공포글 처음 읽고 중학생 때 첨 알게된 웃대 공게..과거에 비해 많이들 떠나시긴했지만 저에게 공포문학의 재미를 첨알려준 곳인데 없어지면 너무 슬플것같네요 [6]
5 0 추천 반대 댓글
[이동]
2018-12-06
[02:25]

49.xxx.xxx.xxx
답글
베스트2
SOFTFIRE
백업을 해야할것 같아요...
5 0 추천 반대 댓글
[이동]
2018-12-02
[11:56]

58.xxx.xxx.xxx
SOFTFIRE
백업을 해야할것 같아요...
50 추천 반대 댓글 삭제 신고 2018-12-02 11:56:42 58.xxx.xxx.xxx
Narration
ㄹㅇ 웃대에서는 사라지더라도 다른곳에서 글들을 다시 만나고싶음
30 추천 반대 댓글 삭제 신고 2018-12-04 12:03:56 211.xxx.xxx.xxx
봄은냥
다 찾아서 저장해둬야할것같아요. 마냥 웃대가 싫다고 떠날일이 아니었네요. 환상괴담님 글읽고 정신이 퍼뜩듭니다... 인터넷에서 웃대발 공포글 처음 읽고 중학생 때 첨 알게된 웃대 공게..과거에 비해 많이들 떠나시긴했지만 저에게 공포문학의 재미를 첨알려준 곳인데 없어지면 너무 슬플것같네요
50 추천 반대 댓글 삭제 신고 2018-12-06 02:25:50 49.xxx.xxx.xxx
W싱하W
그럼 빨아.
12 추천 반대 삭제 신고 2018-12-06 03:01:22
61.xxx.xxx.xxx
사망보험금
ㄷㄷ
10 추천 반대 삭제 신고 2018-12-06 12:53:39
211.xxx.xxx.xxx
W싱하W
누가 내댓글 반대했어 봄은냥이냐
00 추천 반대 삭제 신고 2018-12-06 14:34:22
61.xxx.xxx.xxx
봄은냥
아뇨 첫반대는 제가 안줬는데요! 두번째 반대 줄건데요!
10 추천 반대 삭제 신고 2018-12-06 17:47:52
49.xxx.xxx.xxx
W싱하W
penis : 음경 / suck : 빨다.
00 추천 반대 삭제 신고 2018-12-06 19:24:31
223.xxx.xxx.xxx
봄은냥
지지
00 추천 반대 삭제 신고 2018-12-09 23:05:53
49.xxx.xxx.xxx
백멍이o
환상괴담님 넘 보고시펏는데 이런 글로 보게되어 마음이 아파요 환상괴담님 글을 저는 어디서 또 볼수있나요
00 추천 반대 댓글 삭제 신고 2018-12-07 05:50:23 223.xxx.xxx.xxx
강력한무기
진짜 공게 레전드들 많았는데 그 소설가랑 살인마랑 대화하는 글 아직도 기억남 택배오고 그거
10 추천 반대 댓글 삭제 신고 2018-12-09 01:34:50 1.xxx.xxx.xxx
너의이름은무스비
? 그리워서 오랜만에 찾았는데 무슨일이죠?
00 추천 반대 댓글 삭제 신고 2018-12-11 16:34:49 14.xxx.xxx.xxx
상대방에 대한 배려는 네티켓의 기본입니다.게시물에 상관없는 댓글이나 추천유도성 댓글을 달지 마세요.
스포일러성 답글이 신고되거나 발견되면 이유불문 삭제 혹은 정학처리 됩니다. 유의 부탁 드립니다.
답글쓰기
한글 512자
로그인
[총장공지] 남에게 한 것은 반드시 나에게 돌아옵니다. 제발 악성답글, 상처주는 답글, 성적인 답글을 달지 말아 주세요.
▲ 다음글 끔찍한 이야기 임현승 2018-12-03 [17:45]
▼ 이전글 만약 우리가 웃대 ai라면? 도르마마무 2018-12-01 [16:01]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추천
반대
URL 복사
스크랩
맨위로

← CTRL+C 로 복사하고 CTRL+V 로 붙여넣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