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학과
제목 축구 역사상 최악의 쓰레기
작성자 이말년씨리즈
번호 77021 출처 퍼온자료 추천 70 반대 0 조회수 7,606
IP 117.xxx.xxx.xxx 작성시간 2018-07-12 01:26:24
이전
다음
추천
반대
신고
URL 복사
스크랩
추천되었습니다.
스크랩 되었습니다.
← CTRL+C 로 복사하고 CTRL+V 로 붙여넣으세요!
   기기를 감지하여 최적 URL 로 보내줍니다.
본 저작물은 창작자료가 아닌 외부 자료입니다.

해당 컨텐츠의 출처는 http://m.cafe.daum.net/dotax/Elgq/2392093 입니다.








이름
알렉상드르 빌라플랑

출생지
프랑스령 알제리 알제

생몰
1905년 9월 12일 ~ 1944년 12월 26일

포지션
하프백 (지금의 수비형 미드필더)

클럽 경력
FC 세트 [21-24]
님 [27-29]
RC 파리 [29-32]
FC 앤티 [32-33]
OGC 니스 [33-34]
히스파노 [34-35]

국가대표 경력
프랑스 [26-30]

국가대표 기록
25경기 0골

국가대표 세부 기록
친선 [21경기]
올림픽 [1경기]
월드컵 [3경기]

[전성기 시절]
- 1905년 9월 12일 당시 프랑스 지배에 있던 프랑스령 알제리의 알제에서 태어남

- 12살 때 알제리의 한 클럽에 입단했으며, 4년뒤인 1921년 삼촌과 함께 프랑스의 세트로 이주

- 이후 FC 세트로 이적했으며, 1923년도에는 세트를 쿠프 드 프랑스 결승에 올려 놓음

(참고로 빌라플랑은 프랑스 최초의 북아프리카 출신 선수)

- 빌라플랑은 운동능력이 매우 뛰어났으며, 항상 적극적이고 열정적으로 경기한 덕분에 팬들이 많았다고 함

- 알려진 바에 의하면 빌라플랑은 하프백(수비형 미드필더) 답게 수비력이 뛰어났으며 축구 지능과 뛰어난 패싱 능력을 지녔다고 함

- 이후 빌라플랑은 1927년 님으로 이적했고, 1929년도에는 RC파리로 이적함

- 1930년 제 1회 월드컵 당시 프랑스 대표팀에 오른 빌라플랑은 주장 완장까지 착용할 정도로 위상높던 선수였음



[무너지는 빌라플랑]
- 월드컵을 치룬 후 빌라플랑은 급격히 무너지기 시작

- 적극적이지 않았으며, 활발하지도 않았다고 전해짐. 축구를 못하는게 아니라 안하는 수준이였다고 함

- 1932-33 시즌에는 FC 앤티로 이적했으나 승부조작 스캔들 혐의를 받고 앤티에서 방출당함

- 1933년도에는 니스로 이적하나 각종 사소한 경범죄를 일으켜 또 다시 1년만에 방출

- 1934년도에는 히스파노라는 팀으로 이적하나 경마 선수를 매수했으며, 승부조작을 시도함

- 이 스캔들로 징역 1년을 선고받고 감옥 갔다가 방출당하고 은퇴



[2차 세계대전과 역사상 최악의 쓰레기]
- 빌라플랑이 은퇴한 이후 2차 세계대전이 터지게 됨

- 빌라플랑은 2차 세계대전에 참전함
프랑스 군인으로?
ㄴㄴ
나치로

- 프랑스인이던 빌라플랑은 전쟁이 터진 직후 나치와 협력함

- 나치가 파리를 점령했을 당시 빌라플랑은 파리의 암시장에서 유대인을 나치에게 넘겨주고 나치로부터 돈을 받음

- 빌라플랑은 유태인과 레지스탕스를 갈취하고 돈이 없으면 죽이기도 함



[본격적인 나치 생활]
- 1944년 나치의 중위로 승진

- 1944년 2월에는 BNA(Brigade Nord Africain)에 가담
(당시 BNA는 5개의 조직으로 나뉘어졌으며, 빌라플랑은 그 중 1개의 책임자)

- 1944년 6월 10일에는 유명한 '오라두르쉬르글란 학살'에 참여함
(두 번째 사진.)
(나치는 프랑스의 오라두르쉬르글란에서 성인 남자 190명, 성인 여자 247명, 어린이 205명을 살해)
(나치는 단 하루만에 평화롭던 마을인 오라두르쉬르글란의 주민들 대부분을 살해하고 폭탄을 터트려 건물을 박살냄

- 그 다음날인 6월 11일에는 17세에서 26세 사이의 레지스탕스 11명을 체포한 후 살해.



[이후]
- 이후 나치가 끝나고 프랑스의 군대는 파리 통제권을 되찾음

- 빌라플랑은 프랑스 군대에 잡히게 되었고, 1944년 12월 24일 사형 선고를 받게 됨

- 그리고 이틀뒤인 1944년 12월 26일 총살형이 집행됨




죄목은

강간, 살인, 강도, 도둑질 그리고 나치 협력과 조국에 대한 반역



[어록]
"기분이 상쾌해졌어"
- 유대인을 폭행, 학살한 후

"모든 불법적인 활동의 리더로서 나는 가장 영향력있고, 존경받는 사람이다"




[일화 1]
- 1970년도 한 책에 의하면 이런 일화가 있었다고 함

59세의 어머니와 딸 1명을 잡은 후

그 딸에게

"유태인이 있는 곳을 알아?"

라고 물어 본 후

딸이 모른다고 하자

59세의 어머니를 농장 안으로 밀어 넣고

딸에게 그 어머니를 보게 한 뒤

딸이 보는 앞에서 그 어머니를 총으로 살해



[일화 2]
- 하루는 프랑스에서 두 농민을 잡게 됨

그 이후 두 농민을 마주보게 한 후 근거리에서 기관총으로 난사해 살해



[일화 3]
- 자신에게 잡힌 프랑스인에게 독일군 제복을 입힌 후 레지스탕스에게 살해당하게 함



[일화 4]
- 도망가는 사람을 하나 잡은 후 그 사람의 모든 재산을 다 빼앗고 이런 말을 했다고 함

"나는 54명의 사람을 구했어. 나는 너를 구하려고 노력할거야. 니가 55번째 탈출자가 될거야"
"40만 프랑(현재 우리나라 돈으로 4억 5천정도)만 준다면"







  ※ 로그인 없이 추천 가능
추천 반대
신고
추천되었습니다.

답글마당(3) 게시물이 재미 있으면 기부할 수 있습니다. (기부된 개념은 환불되지 않습니다.)
답글
베스트1
이말년씨리즈
.
16 0 추천 반대 댓글
[이동]
2018-07-12
[01:26]

117.xxx.xxx.xxx
답글
베스트2
바늘두더지
파리 해방이 8월 25일이였다는데 고작 4개월만에 매국노 쳐죽였네 저게 나라지
9 0 추천 반대 댓글
[이동]
2018-07-15
[04:28]

39.xxx.xxx.xxx
이말년씨리즈
.
160 추천 반대 댓글 삭제 신고 2018-07-12 01:26:44 117.xxx.xxx.xxx
프토스카웃
ㅎㄷㄷ
10 추천 반대 댓글 삭제 신고 2018-07-12 04:25:08 180.xxx.xxx.xxx
바늘두더지
파리 해방이 8월 25일이였다는데 고작 4개월만에 매국노 쳐죽였네 저게 나라지
90 추천 반대 댓글 삭제 신고 2018-07-15 04:28:16 39.xxx.xxx.xxx
상대방에 대한 배려는 네티켓의 기본입니다.게시물에 상관없는 댓글이나 추천유도성 댓글을 달지 마세요.
스포일러성 답글이 신고되거나 발견되면 이유불문 삭제 혹은 정학처리 됩니다. 유의 부탁 드립니다.
답글쓰기
한글 512자
로그인
[총장공지] 남에게 한 것은 반드시 나에게 돌아옵니다. 제발 악성답글, 상처주는 답글, 성적인 답글을 달지 말아 주세요.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추천
반대
URL 복사
스크랩
맨위로

← CTRL+C 로 복사하고 CTRL+V 로 붙여넣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