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학과
제목 [실화괴담][7th]지나가는 그림자
작성자 순진한변태
번호 78112 출처 퍼온자료 추천 10 반대 0 답글 0 조회 756
작성시간 2018-12-11 16:32:52
이전
다음
추천
반대
신고
URL 복사
스크랩
추천되었습니다.
스크랩 되었습니다.
← CTRL+C 로 복사하고 CTRL+V 로 붙여넣으세요!
   기기를 감지하여 최적 URL 로 보내줍니다.
본 저작물은 창작자료가 아닌 외부 자료입니다.

해당 컨텐츠의 출처는 http://bamnol.com/index.php?mid=gongpo&page=321&document_srl=82310 입니다.

*멭락(네이버 아이디 waraddict)님이 투고해주신 이야기입니다.


이 일은 현재 중학교 3학년인 제가 초등학교 4학년 때 겪었던 일입니다.



그 때 우리 가족은 조금 오래 된 2층짜리 집에서 살고 있었습니다.



마침 그 날은 부모님이 부재 중이셔서 저와 언니만이 집에 남아 있었습니다.



언니는 마침 시험 기간이라 방에서 공부를 하고 있었습니다.



저는 매일 언니와 놀곤 했기 때문에 그 날은 심심해하며 침대 위에 가만히 누워 있었습니다.



그렇게 침대에서 이리저리 뒤척이던 저는 심심해져서 괜히 언니에게 말을 붙여보았습니다.



[언니, 뭐해?]



[공부.]



무언가 이상했습니다.



저희 언니는 아무리 바쁘다 하더라도 결코 저에게 단답형으로 대답할 사람이 아닌데다가 웬지 모르게 목소리도 언니의 목소리가 아닌 것 같았습니다.



그래서 다시 [언니, 뭐한다고?]라고 물어보았습니다.



그러자 언니는 [응? 뭐가?]라고 대답했습니다.



이번에는 틀림없는 언니의 목소리였습니다.



조금 무서워져 벌떡 일어났는데 그 순간 갑자기 한 남자의 그림자 같은 것이 굉장히 빠른 속도로 침대 곁의 창문으로 사라졌습니다.



하지만 제가 있던 방은 2층으로 창 밖에는 오로지 평평한 벽 뿐, 사람이 발을 디딜만한 공간은 없었습니다.



저는 꺼림칙하고 무서워져 언니에게 확인하러 갔습니다.



언니는 공부는 하지 않고 만화책을 보고 있었습니다.



[언니, 아까 내가 뭐하냐고 물었을 때는 공부한다고 했잖아.]



그러자 언니는 무슨 말이냐는 듯 제게 반문했습니다.



[아까? 언제? 나 너 침대에 눕자마자 만화책 꺼내서 보고 있었는데?]



혼란스러웠습니다.



그 때는 조금이라도 무서운 이야기를 들어도 견디지를 못했는데 내가 직접 겪게되니 꿈을 꾸는게 아닌지 의아할 정도였습니다.



일단 언니에게는 아무 것도 아니라고 말한 뒤 방에서 나왔습니다.



그런데 거실 벽 쪽에 아기의 손이라고 하기에도 너무 작은 손이 불쑥 튀어나와 있었습니다.



너무 놀라 조금 울먹거리며 언니에게 달려가 저기 아기 손 같은 게 벽에 튀어나와 있다고 말했지만, 언니는 가 보았는데 아무 것도 없었다며 나를 달랬습니다.



그리고 그 후로 우리 집은 이사를 가게 되었고 그 손은 다시 보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지금도 가끔 아무도 없는 곳에서 휙하고 지나가는 그림자를 보곤 합니다...

  ※ 로그인 없이 추천 가능
추천 반대
신고
추천되었습니다.

▲ 다음글 [실화괴담][8th]자살한 자의 영혼 순진한변태 25 0 0 2,154 2018-12-11 [17:50]
▼ 이전글 [실화괴담][6th]저승사자 순진한변태 16 0 0 1,042 2018-12-11 [13:05]
답글마당(0) 게시물이 재미 있으면 기부할 수 있습니다. (기부된 개념은 환불되지 않습니다.)
상대방에 대한 배려는 네티켓의 기본입니다.게시물에 상관없는 댓글이나 추천유도성 댓글을 달지 마세요.
스포일러성 답글이 신고되거나 발견되면 이유불문 삭제 혹은 정학처리 됩니다. 유의 부탁 드립니다.
답글쓰기
한글 512자
로그인
[공지] ① 웃긴대학의 운영목적은 "남을 행복하게 만들어주기" 입니다. 악성답글, 상처주는 답글, 음란 답글을 작성하지 말아 주세요.
② 내가 옳다고 하더라도 조용히 신고만 하시고 상대방을 비난하는 글을 쓰지는 마세요. 이곳은 옳고 그름을 가리는 곳이 아닙니다.
③ 정치 관련 글, 남녀 갈등 조장 글, 저격 글, 분란을 야기하는 글은 엄격하게 금지하고 있으며 신고를 확인하는 대로 강하게 제재하고 있습니다.
④ 지속적으로 분란을 일으키는 회원은 옳고 그름을 막론하고 정학 혹은 차단조치됩니다.
▲ 다음글 [실화괴담][8th]자살한 자의 영혼 순진한변태 25 0 0 2,154 2018-12-11 [17:50]
▼ 이전글 [실화괴담][6th]저승사자 순진한변태 16 0 0 1,042 2018-12-11 [13:05]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추천
반대
URL 복사
스크랩
맨위로

← CTRL+C 로 복사하고 CTRL+V 로 붙여넣으세요!